IMG-LOGO
편집: 2020년07월04일00시00분

전북교육청, 교외체험학습 인정 ‘34일’로 확대

당초 10일→ 수업일수 20%까지 허용...감염병 위기경보 심각·경계 때만


  (  문수현   2020년 05월 27일   )

등교수업이 순차적으로 이루어지고 있는 가운데 전북교육청이 ‘교외체험학습’ 인정 기간을 대폭 확대했다.

26일 도교육청은 감염병 위기경보 심각·경계 단계에 한해서 수업일수의 20%(34일)까지 교외체험학습을 인정한다는 내용의 공문을 일선 학교에 안내했다고 밝혔다. 기존에는 10일 이내에서 허용하도록 하고 있었다.

이번 교외체험학습 시행 일수 연장은 학부모들의 의견을 반영한 것이다. 코로나19로 인한 감염병 위기 단계가 심각 또는 경계 단계인 경우 ‘가정학습’도 교외체험학습 승인 사유에 포함됐고, 학부모들이 이 기간을 연장해달라는 요구를 해온 것.

학교장 허가 교외체험학습은 주말·공휴일을 제외하고 시행 희망일 전에 학교에 신청서를 제출해 승인을 받아야 한다.

‘가정학습’을 사유로 교외체험학습을 신청한 학생은 체험 기간의 학습계획을 제출하고, 보호자의 지도하에 외부출입을 자제해야 한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교외체험학습 인정 일수 확대에 따라 장기간 학교를 나오지 않는다거나 학교 대신 개인과외 등 사교육 참여로 교육격차가 심화될 우려가 없지 않다”면서도 “학생들의 안전을 걱정하는 학부모 의견 등을 종합적으로 반영해 교외학습 인정 기간을 확대하게 됐다”고 말했다.

꼬리에 꼬리를 무는 기사